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주반딧불축제,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 ‘영예’

최종수정 2020.05.28 14:19 기사입력 2020.05.28 14:19

댓글쓰기

무주반딧불축제

무주반딧불축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고달영 기자] 2년 연속 대표 축제로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여왔던 무주반딧불축제가 환경생태축제로서의 차별성과 자생력을 갖추고 세계적인 축제로 발돋움할 준비를 마쳤다.


무주군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로부터 명예 문화관광축제로 최종 선정됐으며 문체부 간접지원 사업신청 및 수혜에 있어 우선 자격을 부여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명예 문화관광축제는 축제 경쟁력을 강화해 세계적인 축제를 육성한다는 취지에서 문체부가 선정하고 있는 것으로 올해는 우수축제 이상 누적 10년이 된 전국의 축제 13개 중 축제 전담조직을 갖추고 지속가능한 축제로 성장·발전할 가능성이 있는 무주반딧불축제 등 7개 축제를 선정했다.


황인홍 무주군수는 “대한민국 대표 환경축제 무주반딧불축제가 이제 세계를 향해 나야갈 도약대에 선 것”이라며 “무주하면 ‘반딧불축제, 반딧불축제하면 무주’라는 명성이 국내를 넘어 세계 속에도 각인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로 24회 째를 맞는 무주반딧불축제(9.5.~13. 예정)는 2018년 · 2019년 2년 연속 정부지정 문화관광 대표축제, 5년 연속 최우수축제, 10년 연속 정부지정 우수축제, 전북도 대표축제의 자리를 지키며 명품 축제로서 명맥을 이어오고 있으며 환경생태축제에 걸 맞는 프로그램 운영과 효율적인 공간 및 야간 프로그램 운영 등으로 호평을 얻고 있다.

특히 환경지표곤충이자 천연기념물 제322호 반딧불이와 그 먹이 서식지라는 차별화된 소재를 기반으로 축제의 재미와 프로그램의 질, 지역문화와의 조화, 그리고 시설안전 및 편의부분에 대한 방문객 만족도를 해마다 업그레이드 시키면서 ‘역시 반딧불축제’라는 찬사를 이끌어 내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고달영 기자 gdy483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