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경욱 "주 52시간제 반대…100시간 일하고 싶은 자유를 왜 뺏나"

최종수정 2019.12.13 07:41 기사입력 2019.12.13 07:39

댓글쓰기

민경욱 "주 52시간제 반대…100시간 일하고 싶은 자유를 왜 뺏나"


[아시아경제 윤신원 기자] 민경욱 자유한국당 의원이 주 52시간 근무제를 반대하며 "100시간 일하고 싶은 사람은 100시간 동안 일할 자유가 주어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민경욱 의원은 12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주 52시간 근무제를 반대한다"며 "근로자와 기업 모두 10시간 일하고 싶은 사람은 10시간, 100시간 일하고 싶은 사람은 100시간 동안 일할 자유가 주어져야 하는데 그럴 자유를 빼앗는 것에 강력히 반대한다"고 게재했다.


지난 11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내년 1월부터 주 52시간제 적용 대상인 50~299인 기업에 1년의 계도기간을 부여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는 주 52시간제 시행 준비가 되지 않은 기업들에 대해 1년 동안 노동시간 단축을 유예해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취지다.




윤신원 기자 i_dentit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