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SDS, 베트남 IT서비스 기업에 전략적 투자

최종수정 2019.05.27 09:36 기사입력 2019.05.27 09:36

댓글쓰기

베트남 CMC에 지분 투자로 주요 의사결정 참여

홍원표 삼성SDS 대표(왼쪽)와 응우웬 쭝 찡 CMC 대표가 전략적 파트너십 합의를 체결하고 있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왼쪽)와 응우웬 쭝 찡 CMC 대표가 전략적 파트너십 합의를 체결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삼성SDS(대표 홍원표)는 베트남 IT서비스 기업인 CMC와 주요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전략적 투자에 합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삼성SDS와 CMC는 지난해 6월 스마트팩토리 및 사이버 보안 분야 공동 사업을 위한 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이번 투자로 더 강력한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번 합의로 삼성SDS는 전략적 투자자로서 CMC 경영진과 사업 전략 및 미래 비전을 공유하면서 양사의 지속적인 성장을 이어갈 계획이다. CMC는 임직원 약 3000명 규모의 베트남 IT서비스 기업으로 시스템 통합(SI), 소프트웨어 개발, 클라우드 및 IT인프라 운영 등이 주요 사업이다.


CMC는 이번 투자로 2023년까지 매출 10억 달러 달성의 경영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SDS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분석, 사물인터넷(IoT) 등 첨단 IT기술을 CMC의 현지 영업망 및 인지도와 결합해 최근 신흥 제조 강국으로 떠오른 베트남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특히 스마트팩토리, 클라우드, 사이버 보안 등 여러 분야에서 강력한 시너지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또 삼성SDS는 CMC의 우수한 기술 인력을 활용해 글로벌 사업 경쟁력을 높여 동남아 등 해외 시장 진출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응우엔 쭝 찡 CMC 대표는 "CMC는 AT&T, 오라클, SAP,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삼성SDS와도 파트너가 됐다"며 "양사의 전략적 협력 관계가 베트남과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와 글로벌 시장에서 디지털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홍원표 삼성SDS 대표는 "이번 투자로 베트남과 동남아 사업을 함께할 전략적 파트너를 확보하게 됐다"며 "CMC 경영진과의 긴밀한 협력과 양사의 역량 결합으로 글로벌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