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항공, '박철우 복귀' 삼성화재에 풀세트 역전승

최종수정 2018.09.11 23:31 기사입력 2016.12.02 21:58

댓글쓰기

대한항공[사진=김현민 기자]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남자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안방에서 삼성화재에 뒤집기 승리를 따냈다.

대한항공은 2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남자부 2라운드 홈경기에서 삼성화재에 세트스코어 3-2(23-25 22-25 25-19 25-21 16-14)로 역전승했다. 먼저 두 세트를 내주고 끌려갔으나 뒷심을 발휘하며 기어이 승부를 뒤집었다. 최근 2연승. 승점 2점을 보태 9승3패(승점 25)로 2위 현대캐피탈(승점 22)과 격차를 3점으로 벌리고 2라운드를 선두로 마쳤다. 삼성화재는 승점 1점을 얻는데 만족하며 5승7패(승점 19)로 5위를 유지했다.

삼성화재 오른쪽 공격수 박철우가 2년간 공익근무요원으로 복무한 뒤 처음 나선 경기였다. 그가 공격에 힘을 보태면서 22점을 책임졌으나 화력에서 대한항공이 우세했다. 주포 밋차 가스파리니와 김학민이 나란히 30점을 올렸다.

앞서 열린 여자부 경기에서는 원정팀 KGC인삼공사가 흥국생명을 세트스코어 3-0(28-26 25-17 25-20)으로 제압했다. 2라운드 4연승을 달리던 흥국생명은 인삼공사에 덜미를 잡혀 전승을 달성하지 못했다. 인삼공사는 5승5패(승점 14)로 4위, 흥국생명은 7승3패(승점 20)로 2위를 유지했다. 인삼공사의 주포 알레나 버그스마는 33득점으로 승리를 이끌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