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진석 "전문 시위꾼 폭력 행위 엄단해야"

최종수정 2016.07.18 09:58 기사입력 2016.07.18 09:58

댓글쓰기

정진석 "전문 시위꾼 폭력 행위 엄단해야"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정진석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황교안 국무총리 최근 경북 성주를 방문에서 일어난 폭력 사태에 대해 "이른바 직업적 전문 시위꾼들의 폭력 행위는 엄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18일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혁신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정상적인 주민 의견이 도출되는 것과 외부세력의 폭력은 절대적으로 구별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다행히 성주군수가 외부세력의 개입 없이 현안을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성주군수가 성숙한 공인의식을 보여준 것"이라며 "성주군수가 밝힌 대로 외부세력의 개입은 중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원내대표는 이어 "폭력 행위를 주도한 세력에 대해 수사기관의 엄정한 수사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외부시위 세력을 지칭하며 "그들은 총리에게 계란과 물병을 던지며 폭력 행위를 했다. 총리의 웃옷까지 벗기는 행태를 보였다"면서 "4대강, 제주 해군기지, 한미 FTA(자유무역협정) 등 국책사업 현장마다 직업적으로 다니면서 폭력을 일삼는 이들의 행태를 더는 묵과해선 안 된다"고 엄정한 조치를 거듭 주문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