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 총리 "니스테러에 국민 안전확보가 최우선"

최종수정 2016.07.15 11:01 기사입력 2016.07.15 11: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황교안 국무총리는 15일(한국시간) 프랑스 니스에서 발생한 차량돌진 테러사건과 관련해 현지에 있는 우리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확보할 것을 지시했다.

황 총리는 이날 오전 테러 발생 소식을 접한 뒤 곧바로 "외교부는 현지 공관을 중심으로 주재국 당국과 협조해 현지교민, 여행객 등 우리 국민의 피해 여부를 신속하게 파악하여 필요한 조치를 취하라"고 당부했다.

또 "테러위험 지역 해외 여행객들 대상으로 우리 국민 안전을 최우선적으로 확보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라"고 덧붙였다.

그는 "법무부, 안전처, 경찰청 등 관계기관은 국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테러 등 위험에 대비해 출입국 심사, 주요 시설 점검 및 경계·경비강화 등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라"고 주문했다.
세종=조영주 기자 yjch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