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뷰티풀 마인드' 박소담, 알고보니 모태솔로?…당찬 순경으로 '완벽 변신'

최종수정 2016.06.21 09:59 기사입력 2016.06.21 09:59

댓글쓰기

사진=KBS2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뷰티풀 마인드' 박소담이 열혈 순경 계진성으로 완벽 변신했다.

20일 첫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에서 박소담은 중부경찰서 교통계 순경 계진성 역을 맡아 규정에 있는 대로 행하고, 느낀 그대로 말하고 생각한 그 길로만 움직이는 순도 100%의 인간으로 분했다.
첫 등장부터 계진성 역의 박소담은 바른 순경의 표본처럼 전방만 주시한 채 "신호위반 벌점 15점, 제한속도 위반만 해도 벌점 30점입니다"라며 열의 가득한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극중 계진성은 연애 에너지는 100%지만 연애는커녕 데이트도 못해본 모태솔로의 모습을 보여주며 눈길을 끌었다. 머리를 만지느라 정신없는 진성에게 박경사가 거울에 얼굴을 들이대며 "데이트?"라면서 묻자, 진성은 아무 일도 아닌 듯 "아닙니다. 그런 거"라며 새초롬한 표정을 지었다.

이어 박경사가 진성의 휴대폰 목록을 보여주며 '첫 데이트 옷차림, 남자가 좋아하는 여자 옷, 옷 잘 입는 법' 등 지난 검색 목록을 보여주자 진성은 기함했다.
진성은 박경사에게 휴대폰을 뺏으며 "박경사님, 점유이탈 물 횡령에, 정보통신법 위반, 개인정보보호법 위반입니다"라며 당찬 순경의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이날 박경사에게 "이 머리가 낫습니까" "이게 낫습니까"라며 진지하게 묻는 진성의 모습은 모태솔로지만 좋아하는 상대에게 예뻐 보이고 싶은 순수함으로 많은 이의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뷰티풀 마인드'는 세상에서 가장 안전해야 할 병원에서 어느 날 갑자기 환자들이 죽어나가는 기묘한 사건이 발생하면서 펼쳐지는 감성 미스터리 메디컬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