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트진로 일품진로, ‘2016 몽드셀렉션’ 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6.05.24 09:22 기사입력 2016.05.24 09:22

댓글쓰기

국내주류 최초 증류주 부문 7년 연속 대상 수상
하이트진로 일품진로, ‘2016 몽드셀렉션’ 대상 수상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하이트진로는 프리미엄 증류주 ‘일품진로’가 세계적인 주류 품평회인 ‘2016 몽드셀렉션’에서 증류주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일품진로는 2010년부터 올해까지 국내 주류로는 처음으로 7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 이는 일품진로의 맛과 품질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점에서 더욱 의미가 있다.
일품진로는 숙련된 양조 전문가들이 순쌀 증류원액100%를 참나무 목통에서 10년 이상 숙성시킨 프리미엄 소주다. 1924년부터 이어온 하이트진로의 전통과 양조노하우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소주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잡았다.

2013년 일품진로는 국회에서 열린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 초청 행사에서 공식 건배주로 선정되는 등 국내외 행사에서 각광받고 있다. 이런 인기를 바탕으로 지난 2013년 7월에는 패키지와 맛을 모두 새롭게 단장하는 등 국내 최고의 프리미엄 증류주 자리를 지키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

병 모양을 기존의 원통에서 사각의 세련된 모양으로 바꾸고 한지 질감을 살린 상표로 바꾸면서 디자인을 혁신적으로 변경했다. 알코올 도수는 23%에서 25%로 올리고, 주질도 개선해 목통 숙성의 부드러운 향과 은은한 맛을 더욱 살림으로써 프리미엄 증류식 소주의 특징을 강화했다.
이강우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엄격한 심사 과정을 통해 진행되는 ‘몽드셀렉션’에서 7년 연속 대상 수상을 할 수 있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표 프리미엄 소주로서 최고의 자리를 이어가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