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휴메딕스, 최근 주가조정은 과도

최종수정 2016.04.14 08:06 기사입력 2016.04.14 08: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신한금융투자는 14일 휴메딕스 에 대해 중국 유통 경쟁력 확보시까지 경쟁업체 대비 밸류에이션 프리미엄 부여는 어렵다는 점을 감안해 목표주가를 8만2000원에서 6만4000원으로 내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김호종 연구원은 "휴메딕스의 2016년 예상 순이익 성장률은 35.5%로 필러업종 컨센서스 평균 44.9%를 하회할 전망"이라며 "다만, 동사의 2016년 PER은 29.9배로 필러 경쟁업체 평균 41.9배 대비 40.1% 저평가됐다"고 분석했다.

1분기 별도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33.7% 늘어난 113억원, 영업이익은 49.2% 증가한 36억원, 순이익은 35.6% 증가한 30억원으로 추정했다. 이는 매출액은 -0.3%, 영업이익 -1.9% 등 기존 예상치를 소폭 하회한 수치다.

필러의 중국 수출은 늘어날 전망이다. 휴메딕스는 지난해 3월 외국 업체 중 네 번째, 국내 업체 중 두 번째로 중국 필러 허가를 취득했다. 중국 시장은 현재 약 1000억원 규모이지만 연평균 30% 이상 성장 중이다.

그는 "CFDA 인증 기반 필러 수출 지속적으로 확대될 전망"이라며 "2016년 필러 매출액 164억원으로 예상했다"고 말했다.
1분기 부문별 매출액은 필러 41억원, 골관절염 치료제 27억원, 전문의약품 18억원, 점안제 9억원, 기타 15억원으로 추정했다.

2017년 매출액은 전년동기대비 34.5% 늘어난 714억원으로 고성장할 전망이다. 그는 "실적 성장 요인은 2017년 상반기 제2공장 가동에 따른 CAPA 확대, 2017년 하반기 모회사 휴온스글로벌이 출시할 예정인 보툴리눔 톡신과의 마케팅 시너지 효과, 2017년 하반기 필러 3개 제품 CFDA 허가 추가 취득으로 요약된다"고 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