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군, 대대적인 하천관리 나선다!

최종수정 2016.03.17 09:10 기사입력 2016.03.17 09:10

댓글쓰기

"재해예방 및 청정한 고창건설 총력"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고창군(군수 박우정)이 상습적인 침수피해로부터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하천 관리와 정비에 나섰다.
17일 군에 따르면 아산면 주진천 등 5개 지방하천에 657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정비하고 고수면 고수천 등 2개 생태하천에 288억원, 무장면 죽림천 등 3개 소하천에 92억의 예산을 투입해 정비 한다.

아산면 주진천, 부안면 용산천, 흥덕면 갈곡천, 해리면 해리천은 지방하천 정비사업으로 추진되며 고수면 고수천, 고창읍 외정천은 생태하천 복원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무장면 죽림천·정거천, 흥덕면 복룡천은 소하천 정비사업으로 추진해 저수호안정비 및 친수공간 조성 등 단계별 사업을 추진하여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과 수질을 개선한다.
군은 하천의 효율적인 재해예방과 유지관리를 위해 7억원의 예산을 14개 읍·면에 재배정해 하천 유지관리사업(시설물 정비 및 준설 등)을 추진하고 우기철 집중호우 시 하상퇴적물 등으로 인한 침수피해 및 구조물 유실 등 여름철 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처한다는 계획이다.

박우정 고창군수는 “하천 정비를 통해 침수피해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재해예방사업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며 “고창을 아름답고 안전한 지역으로 만들어 주민들이 마음 놓고 생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