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찰 "조현아, 임원 통해 증거 인멸 지시… 구속 영장 청구할 것"

최종수정 2014.12.18 10:00 기사입력 2014.12.18 10:00

댓글쓰기

조현아

조현아


검찰 "조현아, 임원 통해 증거 인멸 지시… 구속 영장 청구할 것"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대한항공 고위 임원을 통해 사무장과 승무원에게 허위진술을 하도록 지시한 사실이 검찰 조사결과 밝혀졌다.

18일 한겨레의 단독 보도에 따르면, 이날 검찰은 사무장과 승무원에게 허위진술을 하도록 지시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에 대해 증거인멸 교사와 위력에 의한 업무방해 등 혐의로 사전구속영장을 청구하기로 했다.

서울서부지검 형사5부(부장 이근수)는 17일 조현아 전 부사장에 대한 소환조사에서 그가 자신에게 불리한 증거나 진술을 사전에 짜맞추고, 허위로 진술하도록 지시한 혐의를 대부분 확인했다고 밝혔다.

또한 검찰은 대한항공 상무가 '땅콩회항' 당시 조현아 전 부사장의 폭언과 폭행 사실을 파악하고도 피해자인 박창진 사무장과 승무원에게 국토부 조사에서 허위진술을 하도록 종용하고, 이 모든 과정을 조현아 전 부사장에게 사전·사후 보고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검찰은 해당 상무 등 증거인멸에 관여한 고위 임원들도 차례로 소환해 형사처벌할 방침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