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은희 "유준상, 처음 본 장인에 아스팔트 위에서 넙죽 큰 절" 뭉클

최종수정 2014.11.19 10:18 기사입력 2014.11.19 10:18

댓글쓰기

홍은희 [사진=SBS '힐링캠프' 방송 캡쳐]

홍은희 [사진=SBS '힐링캠프' 방송 캡쳐]



홍은희 "유준상, 처음 본 장인에 아스팔트 위에서 넙죽 큰 절" 뭉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홍은희 유준상 부부의 애틋한 사랑 이야기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17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서 홍은희는 유준상에 고마웠던 일을 털어놨다.

이날 홍은희는 부모님의 이혼으로 아버지와 어린 시절부터 떨어져 지낸 사실을 밝혔다. 경제적으로 도움을 주지 않는 아버지에 대한 서운함으로 연락을 끊고 지냈으며 결혼식에도 초청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후 홍은희는 유준상과 아들들과 함께 내장산을 여행하던 도중 아버지가 근처에 계신다는 사실을 말했다. 이후 유준상의 주선으로 아버지를 만나게 됐다.
장인을 처음 만난 유준상은 도로에서 넙죽 큰절을 올리며 인사를 올렸고 아들 동우도 낯을 가리지만 외할아버지 품에 잘 안겼던 사실을 말하며 뭉클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홍은희 유준상 부부의 일화를 접한 네티즌들은 "홍은희 유준상, 감동이다" "홍은희 유준상, 마음 따뜻한 부부다" "홍은희 유준상, 앞으로도 아름다운 사랑 계속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