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S, 노키아 브랜드 뗀 '루미아'폰 11일 공개

최종수정 2014.11.08 09:42 기사입력 2014.11.08 09:42

댓글쓰기

(자료-GSM아레나)

(자료-GSM아레나)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마이크로소프트(MS)가 신형 스마트폰 루미아를 오는 11일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7일(현지시간) GSM아레나에 따르면 MS는 노키아 브랜드의 없이 첫 MS 모바일 브랜드로 출시되는 루미아폰을 오는 11일 공개한다고 전했다.
GSM아레나는 MS가 공개한 티저 자체가 많은 정보를 제공하지 않다고 설명했다. 특히 전면에 직면 카메라를 보유하고 있는 스마트폰의 코너가 핵심 판매 포인트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 최근 중국 인증기관(TENAA)에서 유출된 루미아 RM-1090과 될 수도 있다고 밝혔다.

한편 MS는 지난 4월 노키아로부터 휴대전화 사업부를 72억달러(약 7조6000억원)에 인수해 모바일 제품에 노키아라는 이름을 10년간 사용하기로 합의했다.
하지만, MS는 최근 스마트폰 브랜드로 '노키아 루미아' 대신 '마이크로소프트 루미아'를 사용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기도 했다.

아울러 중국 전파인증기관(TENAA)에서 포착된 'RM-1090' 단말기 후면에는 기존 노키아 로고 대신 MS로고가 표시됐다. RM-1090은 5인치 qHD 디스플레이(960x540픽셀), 듀얼 SIM, 1900mAh 배터리, 윈도폰 8.1 운영체제 등을 탑재한 저가형 제품이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