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전한 우리 현관, 스마트폰으로 간편하게 열고 닫아요

최종수정 2014.10.17 09:51 기사입력 2014.10.17 09:51

댓글쓰기

-분실 시 출입 권한 회수 및 방문객 위한 임시 키 발급 원격으로 가능해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KT는 디지털 도어록 '게이트맨' 의 제조사 아이레보와 함께 스마트폰의 유심(USIM)에 저장된 모바일 키를 통해 보다 간편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키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했다고 17일 밝혔다.

모바일 키 서비스는 임의적인 복사가 불가능하고 불법적인 해킹 시도에 강한 보안매체 유심에 모바일 키를 발급·저장·전송함으로써 보안을 강화했다. 스마트폰의 근거리무선통신(NFC)로 출입 관련 정보를 주고받아 비밀번호를 외우거나 눌러야 하던 기존 도어록 서비스의 불편함을 개선했다.

또한 스마트폰을 분실했을 때를 대비해 원격 출입 권한 조정이 가능하며, SMS를 통해 출입이력을 통보 받을 수 있고 특정기간 집을 방문하는 손님들을 위해 임시 모바일 키를 제공하는 편의 기능도 제공한다.

KT 마케팅부문 스마트금융담당 최정윤 상무는 "세계 최초 및 국내 통신사 중에서는 유일하게 보안 1등급 매체 USIM을 활용하는 모바일 키 서비스를 상용화 하게 돼 매우 기쁘다"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이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통해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