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준금리 완화에 기대심리 높아져…매매가 8주째 상승

최종수정 2014.08.21 11:07 기사입력 2014.08.21 11:07

댓글쓰기

8월 3주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전세가격 동향 (자료 : 한국감정원)

8월 3주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전세가격 동향 (자료 : 한국감정원)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국감정원,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 조사 결과
매매 0.06%↑ 전세 0.09%↑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LTV·DTI 완화에 이어 기준금리까지 하락하면서 전국 아파트 매매가격이 8주 연속 상승세를 기록했다. 전세가격 상승세도 가팔라 가을 이사철을 앞두고 전세대란이 재연될 우려도 제기되고 있다.

한국감정원은 21일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동향을 조사(18일 기준)한 결과 매매가격이 전주 대비 0.06% 상승하며 7주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지난해 말보다는 1.46% 올랐다. 수도권과 지방은 각각 0.08%, 0.04% 상승했다.

시도별 매매가격은 광주(0.13%), 울산(0.11%), 경기(0.11%), 경남(0.07%), 서울(0.06%), 대구(0.06%) 등은 상승했고 세종(-0.14%), 충남(-0.05%), 강원(-0.05%) 등은 하락했다.
서울은 4주 연속 상승세를 기록했고 강북(0.04%)지역의 상승폭이 다소 확대됐다. 한편 강남(0.08%)지역의 오름세가 둔화되며 지난 주와 동일한 상승폭을 기록했다.

규모별로는 전용 85~102㎡이하(0.09%)의 상승폭이 가장 컸다. 60~85㎡이하(0.07%), 60㎡ 이하(0.06%), 102~135㎡이하(0.03%), 135㎡초과 (0.02%) 순으로 나타나 모두 상승했다.

같은 기간 전국 아파트 전셋값은 0.09% 상승했다. 수도권(0.12%)은 경기와 인천의 상승률이 전국 평균을 웃돌며 14주 연속 상승했다. 지방(0.05%)은 공급물량 과잉으로 세종시의 약세가 지속된 반면 충남 천안, 아산 등은 수급불균형으로 상승세가 이어졌다.

시도별로는 경기(0.17%), 충남(0.15%), 광주(0.13%), 인천(0.12%), 대구(0.10%), 충북(0.10%), 제주(0.10%), 경남(0.07%) 등은 상승했다. 세종(-0.58%), 전남(-0.05%) 등은 하락세를 기록했다.

서울(0.06%)은 강북(0.12%)지역을 중심으로 상승폭이 확대됐다. 마포구(0.22%), 광진구(0.18%), 강북구(0.17%), 중구(0.16%), 성북구(0.14%), 강동구(0.14%) 등이 상승했고 강서구(-0.29%), 금천구(-0.09%) 등이 하락했다.

규모별로는 85~102㎡이하(0.12%), 60~85㎡이하(0.09%), 60㎡이하(0.09%) 순으로 높았고 102~135㎡이하(0.08%), 135㎡ 초과(0.05%) 등 대형면적도 모두 올랐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연휴와 매도인들의 매물회수 등으로 거래가 다소 한산한 모습을 보인 가운데 정부의 금융규제 완화에 이어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하 발표로 매수 기대심리가 높아져 상승세가 이어졌다"며 "전세가격은 수도권을 중심으로 가을 이사철을 앞두고 매물을 구하는 근로자 및 신혼부부 수요 등으로 상승세가 지속됐다"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