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 베컴과 광고 찍어…"누군데?"

최종수정 2014.07.08 12:09 기사입력 2014.07.08 12:09

댓글쓰기

제임스 후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제임스 후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 베컴과 광고 찍어…"누군데?"

비정상회담에 출연한 제임스 후퍼가 베컴과의 인연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7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한국어를 잘 구사하는 외국인 패널 11명이 출연해 '한국 청년의 독립'이라는 주제에 대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제임스 후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제임스 후퍼(사진: JTBC 방송화면 캡처)


이날 제임스 후퍼가 세계적인 축구 스타 데이비드 베컴과 스포츠 브랜드 광고를 찍었다는 사실이 알려져 관심이 집중됐다.

제임스 후퍼는 "2006년 에베레스트 등반 이후 베컴과 함께 광고에 출연했다"며 "그렇게 친하지는 않다"고 말했다.
제임스 후퍼는 19세 때 영국인으로서는 최연소로 에베레스트 등정에 성공하며 이름을 알렸다. 2008년에는 남극에서 북극까지 4만2000km를 13개월 동안 무동력으로 여행했으며 같은 해 내셔널 지오그래픽이 뽑은 '올해의 탐험가'로 선정되기도 했다.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의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 기욤 패트리에 이어 대단하네"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 시청률은 얼마나 나왔나" "비정상회담 제임스 후퍼,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