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동빈 회장, 아시아소사이어티 이사회에 제2롯데월드 소개

최종수정 2014.06.11 09:34 기사입력 2014.06.11 09:3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롯데그룹은 11일 신동빈 회장이 아시아소사이어티 이사진들과 함께 잠실 제2롯데월드 건설 현장을 둘러보고 각종 입점 시설, 운영 계획 등에 대해 직접 설명한다고 밝혔다.

아시아소사이어티는 미국과 아시아 간 교류 증진을 위한 민간단체로 신 회장이 코리아센터 회장직을 맡고 있다.

이사진들은 이날 제2롯데월드 내에 문을 열 아시아 최대 규모의 멀티플렉스 영화관을 방문해 한류 홍보동영상을 관람하고 4D영화를 체험한다.

이 자리에는 아시아소사이어티 공동회장인 헨리에타 포어 전 미국 국제개발처장과 로니 첸 항렁그룹 회장, 유엔 세계식량계획 사무총장을 역임한 조셋 시런 아시아소사이어티 사장 등 40여명의 인사들이 참석한다.

이사진들의 한국 방문은 10~12일 서울에서 개최되는 '2014년 아시아소사이어티 이사회'진행을 위해 이뤄졌다.
한편 11일 저녁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리는 공식 만찬에서 국내 대표 한류 영화배우인 이병헌 씨가 공로상을 수상한다. 12일 이사회 토론회에서는 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한반도 평화와 아시아 공동번영'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며, 인도네시아ㆍ오스트레일리아ㆍ태국ㆍ필리핀 등 아세안 국가 대사들이 참석한다.

아시아소사이어티는 1956년 미국의 존 록펠러 3세가 설립한 재단으로 뉴욕에 본사를 두고 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