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진선기 북구청장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성황리 마쳐

최종수정 2014.05.18 18:16 기사입력 2014.05.18 18: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무소속으로 출마한 진선기 광주광역시 북구청장 후보가 18일 개소식을 성황리에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강운태 광주시장후보, 이용섭 광주시장후보 등 각계각층 정관계인사와 지역인사, 모교 선후배, 지인 등 지지자 2000여명 참석했다.

진선기 북구청장 후보는 이날 “민주당이 낙하산공천과 불공정 공천개입으로 시민의 선택권을 빼앗고 국회의원 기득권을 지키는데 앞장서는 등 구태정치로 은혜를 갚고 있다”며 “당의 선택이 아니라 직접 구민 여러분의 선택을 받고 싶다”며 무소속 출마배경을 밝혔다.

진 후보는 ▲용봉IC 진입로 1년내 해결 ▲KTX 광주역 진입 ▲기업유치와 첨단 활성화 및 일자리 2만개 창출 ▲광주시와 담양간 통합으로 관광 활성화 ▲복도식 아파트의 복도창호 지원 ▲노인행복타운 조성 및 노인무료급식 확대 ▲무등산 물놀이테마파크 및 캠핑장조성 등의 7대 공약을 내세웠다.
진선기 북구청장 후보는 “그동안 파란만장한 모진 풍파와 혹독한 시련 속에서도 꿋꿋하게 오뚝이처럼 살아온 만큼 서민들의 아픔과 시련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초심을 잃지 않고 서민을 대변하고 서민의 눈물을 닦아드리겠다. 삶의 정치, 생활 정치를 실현해 역동적인 북구, 비상하는 북구시대를 활짝 열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