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선데이토즈, 최대주주 바꿔 해외 시장 본격 공략 소식에 ↑

최종수정 2014.03.25 09:44 기사입력 2014.03.25 09:4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선데이토즈 가 해외 모바일 시장 본격 공략을 위해 최대주주를 바꿨다는 소식에 강세다.

25일 오전 9시 35분 현재 선데이토즈는 전일대비 7.85% 오른 1만78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선데이토즈는 전날 최대주주인 이정웅 외 특수관계인 2명이 보유한 지분 20.7%(666만4506주)를 스마일게이트홀딩스에 양도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주당 매각단가는 1만8100원으로 스마일게이트의 총 투자액은 1206억2755만원이다.

선데이토즈 측은 이번 투자가 선데이토즈의 국내 소셜게임 성공 모델과 스마일게이트의 글로벌 서비스 역량을 결합해 해외 모바일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했다.

선데이토즈는 국민게임 애니팡을 비롯해, 애니팡사천성, 애니팡2를 출시했으며, 애니팡 2800만 다운로드, 애니팡사천성 1000만 다운로드를 기록하며 국내 1위 소셜게임 개발사로 자리매김했다.
스마일게이트는 현재 글로벌 1위 온라인 FPS게임 '크로스파이어'로 중국, 북미 및 글로벌 신흥시장에서 큰 성과를 내고 있으며, 탄탄한 글로벌 네트워크 및 다수의 유저기반을 보유하고 있다.

선데이토즈 이정웅 대표는 "이번 전략적 연합을 통해 세계적으로 검증된 스마일게이트의 네트워크와 노하우를 함께하게 돼 기쁘다"며 "선데이토즈의 다양한 콘텐츠와 수익모델을 기반으로 스마일게이트와 함께 세계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국내를 넘어 세계 NO.1 소셜 개발사로 도약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