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융당국 "금융사 전화상담원 부당 해고 금지"

최종수정 2014.01.29 10:02 기사입력 2014.01.29 10:0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금융당국이 금융회사에게 텔레마케팅(TM) 상담원을 부당하게 해고하지 말라며 긴급 지도에 나섰다.

최수현 금융감독원장은 29일 긴급 임원회의를 소집하고 "금융회사 전화 상담원들의 고용 불안 우려가 커지고 있다"며 "가용 인력을 총동원해 금융사가 해고 등 부당한 행위를 하지 못하도록 단속하라"고 지시했다.
앞서 금융당국은 3월 말까지 금융회사가 TM 영업을 하지 못하도록 조치했다. 대규모 정보유출로 고객들의 불안감이 커지는 만큼, TM 자체를 한시적으로 막은 것.

그러나 이 조치에 따라 일부 금융사가 전화상담원을 해고하는 등의 움직임을 보이자 이를 막기 위해 나선 것이다. 금감원은 "금융사가 고통 분담 차원에서 텔레마케팅 조직을 유지하도록 강력히 유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