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 남구 구립 방젯골 장난감 도서관 3월 개관

최종수정 2014.01.14 15:53 기사입력 2014.01.14 14: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기자]

수십만원 상당 장난감도 첫 선…2017년까지 연차별로 장난감 1300개 구비

광주광역시 남구(청장 최영호) 방림동에 장난감 도서관이 오는 3월 문을 연다.

남구는 14일 영유아에게 다양한 장난감을 접할 수 있는 환경과 기회를 제공하고, 부모들의 장난감 구매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오는 3월 남구 장난감 도서관을 개관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옛 구립어린이집을 리모델링해 개관하는 구립 방젯골 장난감 도서관은 3월 개관을 목표로 내부 공사가 추진 중이며, 도색 등 외벽 공사를 마친 뒤 어린이 손님과 학부모들을 맞이할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남구는 이곳 장난감 도서관에 3800여만 원의 예산을 투입, 장난감 600점을 구입해 대여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며 오는 2017년까지 연차별 계획에 따라 총 1300여점의 장난감을 구입할 계획이다.
올해 구입된 장난감들은 타 시·군·구에서 운영하고 있는 장난감 도서관에서 이용 선호도와 지명도가 높은 국내 및 외국 브랜드 장난감을 대거 구입했으며, 지적 영역 및 신체 발달을 돕는 수십만원을 호가하는 장난감도 첫 선을 뵐 예정이다.

내년 이후부터는 장난감 도서관을 이용하는 회원들의 의견을 반영, 다수 회원들이 선호하는 장난감이 구매를 통해 확충될 계획이다.

남구는 이곳 장난감 도서관을 공개모집을 통한 민간 위탁으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장난감 도서관 이용자격은 보육가정의 이용률을 높이고, 단체 및 시설에서 장난감을 대여해 가는 것을 막기 위해 주민등록상 남구에 거주하는 영유아 보육 가구로 제한하며, 회원 가입 및 연회비를 납부한 사람만이 이용할 수 있다.

차상위계층 등 어려운 여건에서 생활하고 있는 사람들은 연회비가 면제된다.

장난감 도서관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남구청 여성아동복지과(062-607-3520, 3523)로 문의하면 된다.

남구 관계자는 “취학 전 아이들의 신체 활동 및 지적 영역 발달을 돕는 다양한 종류의 장난감이 준비되고 있다”며 “장난감 대여를 통해 아이들의 창의력 촉진과 건강한 신체활동을 돕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