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주에 ‘산림유전자원 진 뱅크’ 준공

최종수정 2012.11.22 01:10 기사입력 2012.11.22 00:00

댓글쓰기

산림청, 산림품종관리센터서 고부가가치 산림자원 육성근거지 마련…지상 2층, 연면적 1808㎡

새로 지어진 산림유전자원 '진 뱅크'

새로 지어진 산림유전자원 '진 뱅크'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고부가가치 산림자원 육성에 필요한 종자와 품종을 보존·공급하고 새 자원 개발에 핵심역할을 할 ‘산림유전자원 진 뱅크(Gene Bank)’ 시설이 2년간 공사를 거쳐 준공됐다.

산림청은 21일 오후 충주 수안보면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에서 산림유전자원 진 뱅크 준공식을 열었다.

이 자리엔 김남균 산림청 차장, 양승모 충주시의회 의장, 이갑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과 지역민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안에 지상 2층, 연면적 1808㎡ 규모로 지어진 이 시설은 산림유전자원 저장·보존을 위해 ▲온·습도가 정밀하게 조절되는 종자단기저장실(207㎡, 51t 저장) ▲중·장기보존실(69㎡, 15만점 보존) ▲DNA·세포 초저온보존실(59㎡, 76만점 보존) ▲표본실(68㎡, 30만점 표본 보관)을 갖추고 있다.

종자품질검정과 유전자원특성분석을 위한 최첨단정밀분석 장비가 갖춰진 종자검정실(190㎡), 유전분석실(100㎡), 중형회의실 등도 생겨 내년부터 본격 운영된다.
이에 따라 산림종자를 대규모로 저장해 산림청과 지자체의 산지조림사업에 쓸 종자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게 된다. 우수종자를 민간 육종가와 연구자들에게 주는 자원공급기지 역할도 맡는다.

이갑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종자 품질검정과 유전자 특성분석으로 우수한 형질의 종자?종묘가 보급·유통되게 할 수 있어 고부가가치 산림자원 육성에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