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운동화에도 블루투스..블루투스 4.0 시대 열려

최종수정 2012.11.06 16:51 기사입력 2012.11.06 16:51

댓글쓰기

블루투스 SIG, 저전력 특징 신규 기술 선보여

6일 열린 간담회에서 수케 자완다 블루투스 SIG 최고마케팅책임자가 저전력 기술이 특징인 블루투스 4.0을 발표하고 있다.

6일 열린 간담회에서 수케 자완다 블루투스 SIG 최고마케팅책임자가 저전력 기술이 특징인 블루투스 4.0을 발표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스마트폰, 헤드셋 등에 주로 사용되는 근거리 무선통신 '블루투스'가 운동화, 칫솔 등 다양한 사물로 확대된다.

블루투스 주관 표준단체인 블루투스 SIG의 수케 자완다 최고마케팅책임자(CMO)는 6일 간담회를 열고 "저에너지 기능을 특징으로 하는 블루투스 4.0 기술이 탑재된 다양한 기기들이 사물 인터넷 시대를 앞당길 것"이라고 밝혔다.

블루투스 4.0기술은 전력을 많이 사용하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자완다 CMO는 "동전 모양의 배터리 하나로 수년간 작동하는 센서를 만들 수 있다"며 "의료기기, 손목시계, 운동화, 보안 기기 등에 적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블루투스 SIG는 블루투스 4.0 기술을 적용해 만든 혈당 측정기, 휴대폰 연동 손목시계, 스마트폰 분실 방지 기기, 나이키 운동화 등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블루투스 SIG는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 기업이 출시하는 신제품에도 블루투스 4.0 기술이 탑재되고 있다고 밝혔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