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난해 대외원조 11.7억弗…국민 1인당 2.7만원 꼴

최종수정 2012.01.11 11:24 기사입력 2012.01.11 11: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해 우리나라 공적개발원조(ODA) 가 순지출 기준 11억74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국민 1인당 2만7730원의 대외원조를 지원한 셈이다.

특히 개도국으로 직접 원조자금 및 물자를 지원하는 양자간 원조는 9억100만달러로, 전년(5억8100만 달러)대비 55% 증가했다.
국제금융기구 등을 통한 다자간 원조도 2억7300만 달러를 기록, 전년도(2억3400만 달러) 대비 16.3% 늘어났다.

지역별 원조 비율은 아시아가 65.2%로 가장 높았고, 뒤를 이어 아프리카(15.5%), 중남미(7.2%) 순으로 나타났다.

분야별로는 교육, 보건, 수자원·위생 등 사회 인프라 및 서비스 분야(9억 600만달러)와 교통, 에너지, 통신 등 경제 인프라 및 서비스 분야(6억 1000만 달러)에 대한 지원이 양자간 ODA의 83.8%를 차지했다.
이지은 기자 leez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