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공관리 성수지구, 주민투표로 추진위원장 선출

최종수정 2009.09.21 10:01 기사입력 2009.09.21 10:01

댓글쓰기

1∼4지구 평균 투표율 42.7%

'공공관리자제도' 첫 시범지구인 성수지구의 조합설립추진위원장 및 감사 선출 선거 투표율이 42.7%를 기록, 비교적 높은 투표율로 추진위원장 등이 선출됐다.
이번 선거에는 유권자 4407명 중 1880명이 투표에 참여했는데 3지구는 유권자 999명 중 492명이 참여해 49.2%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4지구는 42.7%, 1지구와 2지구는 각각 42.6%, 37.1%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제1지구에서는 41.5%의 득표율을 보인 이근조씨가 추진위원장에 선출됐고 제2지구는 이기원씨(34.6%), 제3지구는 최백순씨(44.1%), 제4지구는 김성락씨(46.7%)가 당선됐다. 감사로는 이종원씨(1지구), 김흥선씨(2지구), 박병순씨(3지구), 장성수씨(4지구)가 선출됐다.

이번 선거에서 선출된 추진위원장과 감사들은 주민 50% 이상의 동의를 얻어 오는 10월30일 구청에 조합설립추진위원회 승인을 정식으로 신청하게 된다.
공공관리자제도는 구청장이 재개발ㆍ재건축 등 정비업체를 직접 선정하고 추진위원장 선정 과정을 관리하는 제도로 지난 7월 처음 도입됐다.

김민진 기자 asiakm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