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 날씨]전국 구름 많아…중부지방은 낮까지 비

최종수정 2019.04.21 00:01 기사입력 2019.04.21 00:01

댓글쓰기

충북 영동 과일나라 테마공원의 하얀 배꽃길을 시민들이 걷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충북 영동 과일나라 테마공원의 하얀 배꽃길을 시민들이 걷고 있다. / 사진 = 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지현 인턴기자] 일요일인 21에는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고 중부지방은 낮까지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서 오전 9시까지 5㎜ 미만의 약한 비가 내리겠다. 그 밖에 중부지방에는 오후 3시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날 최저 기온은 9∼14도로 시작해 한낮에는 16∼25도까지 오르겠다. 22일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큰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12도 △대전 13도 △대구 13도 △전주 13도 △광주 13도 △부산 13도 △춘천 12도 △강릉 15도 △제주 14도 △울릉도·독도 12도 등으로 예상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0도 △대전 22도 △대구 25도 △전주 23도 △광주 24도 △부산 20도 △춘천 21도 △강릉 18도 △제주 21도 △울릉도·독도 16도 등으로 전망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중서부 일부 지역에서는 오전에 대기 정체로 농도가 다소 높아질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22일까지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 현상으로 인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남해안과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 때 침수 피해가 나지 않도록 조심할 필요가 있다.


서해상과 남해상, 제주도 해상에서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주의할 필요가 있다.


또한, 건조경보가 발효 중인 강원 영동에는 실효습도가 25% 이하, 건조주의보가 발효 중인 그 밖의 중부내륙과 경상도, 전남(광양)에는 실효습도가 35% 이하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니, 산불 등 화재예방에도 각별히 유의 해야 한다.




김지현 인턴기자 jihyunsport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행운의 숫자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