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태희 '비'랑 연애하더니만 '광고' 갑자기

최종수정 2013.02.18 06:13 기사입력 2013.02.17 07:30

댓글쓰기

1월 광고모델계 지각변동 시작

김태희 '비'랑 연애하더니만 '광고' 갑자기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올 1월 광고모델계 지각변동이 시작됐다. 지난해 가장 선호도가 높은 광고모델로 조사됐던 가수 이승기가 가수 PSY(싸이)와 김태희에게 밀렸다. 특히 배우 김태희는 가수 비와의 열애설이 전격 사실로 밝혀지면서 인기몰이를 이어가 1월 광고선호도가 가장 높은 모델로 꼽혔다.

17일 한국CM전략연구소에 따르면 새해 첫 달 광고모델선호도 1위는 김태희로 꼽혔다. 여성 광고모델이 1위를 차지한 것은 8개월 만에 처음이다.

CM연구소는 매달 26일부터 이틀간 만 10~59세 남녀 1200명을 대상으로 광고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연구소는 이중 해당 CM이나 CM광고모델을 '좋아해서' 비보조 상기해 응답한 비율(MRP, Mind Rating Point)을 조사해 발표하고 있다.

김태희는 호감도 6.52%를 차지해 가장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김태희는 현재 남양프렌치카페카페믹스, LG디오스, LG전자, 오휘, 엘라스틴, 블랙스미스, 토요타캠리, 한화, 한화생명 등 모델 중에서도 가장 많은 광고에 등장하고 있다.

특히 김태희는 신년부터 비와의 열애설이 터지면서 세간의 관심이 더욱 커진 상태다. 다만 향후 두 사람간의 연애가 김태희의 이미지에 어떤 변화를 줄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인 상황이다.
김태희의 뒤는 싸이가 지켰다. 싸이는 5.51%의 지지도로 2위에 올랐다. '강남스타일'의 열풍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그를 흥행코드로 지목한 광고주가 점차 많아지고 있는 형국이다. 싸이는 LG유플러스, 놀부보쌈, 놀부부대찌개, 지펠, 컨디션, 농심신라면블랙, 드라이피니시D, 더블에이, 꽅을든남자맨즈밤 등의 광고에 모습을 드러냈다. 다소 식품광고에 쏠려 있지만 차츰 다른 영역으로 그의 역량을 넓혀가는 모습이다.

지난해 선호도 1위를 기록했던 이승기는 올해 첫 달 3위로 밀려났다. 이승기는 1월 지펠, KB금융그룹, 피자헛, 액티비아, 페리오치약, 코오롱스포츠, 헤리토리 등의 광고에 출현한 바 있다. 그를 광고모델로 삼고 있는 업체들이 1월 광고집행을 하지 않아 생긴 결과다.

4위는 30대층에서 절대적인 지지를 보내고 있는 배우 원빈이 차지했다. 이어 스포츠스타의 명맥을 이어가고 있는 김연아가 5위에 올랐다.

특히 새해 들어, 광고모델계의 별들이 속속 복귀함에 따라 광고계에서의 치열한 순위 경쟁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현빈과 조인성이 각각 군 복무를 마치고 복귀해 1월 광고모델 순위 8,9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태희 '비'랑 연애하더니만 '광고' 갑자기



황준호 기자 rephwang@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