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시민 "손학규 분당 나가면 김해을은..."

최종수정 2011.03.24 16:20 기사입력 2011.03.24 16: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달중 기자] 유시민 국민참여당 대표가 24일 손학규 민주당 대표가 분당을에 출마할 경우 김해을을 참여당에게 양보해야 한다는 주장을 해 논란이 일고 있다.

유 대표는 이날 평화방송 라디오에 출연, "손 대표가 제1야당 대표인데 도와드려야 하지 않겠나"라며 "그러면 우리가 힘껏 도와드릴 수 있도록 우리들에 대한 고려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 "만약 손 대표가 출마할 거라면 상황이 많이 달라지기 때문에 야권 전체의 과제가 되지 않겠나"라며 "그렇게 되면 관계가 다 달라지니까 허심탄회하게 상의를 하는 것이 맞다"고 부연했다.

이는 손 대표가 분당을에 출마할 경우 야권연대 협상을 다시 해야 한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특히 '우리들에 대한 고려가 있어야 한다'는 것은 분당을에 손 대표가 출마할 경우 김해을을 양보해야 한다는 논리인 셈이다.

무엇보다 유 대표는 그동안 손 대표의 분당을 출마를 우회적으로 권유해온 터라 민주당 내부의 반발이 거세다.
유 대표는 지난 18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손 대표가 분당을에 출마하면 강원, 김해을, 순천 등 재보선 전 지역에서 야권이 이길 것"이라고 출마를 독려했다.

손 대표측 핵심 관계자는 이에 대해 "1석이 그렇게 소중하면 차라리 유 대표가 분당을에 직접 출마하는 것은 어떤가"라고 반문하면서 "손 대표의 출마를 촉구한 것이 김해을을 얻기 위했던 것이었냐"고 비판했다.


김달중 기자 da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