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스릭슨 골프공 "메이저 우승률 1위"

최종수정 2022.09.27 08:30 기사입력 2022.09.27 08:30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노우래 기자] 던롭스포츠코리아가 전개하는 글로벌 골프 토털 브랜드 스릭슨의 골프공이 인기다.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률 1위를 통해 성능을 입증했다. 5개 메이저 대회 가운데 3승을 쓸어 담았다. 6월 이민지(호주)가 US 여자 오픈에서 첫 스타트를 끊었고, 전인지는 7월 KPMG 여자 PGA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올랐다. 애슐리 부하이(남아공)는 8월 마지막 메이저 AIG 여자 오픈에서 생애 첫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스릭슨은 올해 7월(45.3%)과 8월(49.8%)에 한국프로골프(KPGA)에서 사용률 1위를 달성했다. 코리안투어, 스릭슨투어, 챔피언스투어에서 골프볼 사용률 1위다. 브룩스 켑카(미국)와 마쓰야마 히데키(일본), 최경주(52), 박인비(34) 등 월드스타들도 쓰고 있다.


인기 비결은 1910년부터 100년 이상 이어져온 노하우가 담긴 기술력이다. 스릭슨 골프공은 고분자 소재 ‘SeRM’을 적용한 스핀 스킨 코팅, 페스트 레이어 코어 기술이 돋보인다. 338 딤플은 강한 맞바람에도 놀라운 직진성과 비거리를 구현한다. 어떤 상황에서도 최상의 스핀을 경험해 골퍼의 스코어를 줄여준다.


스릭슨은 ‘Z-스타(STAR)’, ‘Z-STAR XV’, ‘Z-STAR 다이아몬드(DIAMOND)’, ‘Z-STAR 디바이드(DIVIDE)’ 등이 주력 상품이다. 최근에는 골프공 개발 시 선수들의 피드백을 적극 반영하고 있다. "바람에 강하고, 미스 샷에서도 손실이 적어 프로와 아마추어 모두에게 사랑받고 있다"는 제조사 측의 설명이다.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강민경 '하와이에서 공개한 근황'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국내핫이슈

  • [포토] 이하이 '또렷한 이목구비' [포토] 전소미 '바비인형 비주얼' [포토] 이유비 '귀여운 패션'

    #연예가화제

  • [포토] 여자아이들 우기 '도발적 뒤태'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스타화보

  • [포토] '발리댁' 가희, 탄탄한 복근 [포토] 강지영 '반전 뒤태' [포토] 지민 '크롭티의 정석'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