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페이스북 깜짝 실적에도 주가 급락 왜?

최종수정 2021.07.29 10:04 기사입력 2021.07.29 10:0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세계 최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페이스북의 2분기 순이익이 1년 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하는 깜짝 실적을 내놨지만, 3분기부터 성장률이 둔화할 것이라는 전망에 주가가 급락했다.


페이스북은 28일(현지시간) 2분기 실적 공시를 통해 매출이 290억7700만달러(약 33조5548억원)로 작년 동기(186억8700만달러) 대비 56% 늘었다고 밝혔다. 이는 월가 추정치(278억1000만달러)를 웃도는 수준이다.

순이익은 103억9400만달러로, 전년 동기 51억7800만달러에 비해 101% 증가했다. 주당 순이익도 3.61달러를 기록해 시장 추정치(3.03달러)를 웃돌았다.


이 같은 실적 성장은 광고 매출 증가가 견인했다. 페이스북의 2분기 광고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7% 늘었다. 약 30억명에 달하는 가입자에게 전달되는 광고 수가 약 6% 늘고, 평균 단가도 상승하면서 매출과 순익 상승으로 이어졌다.


코로나19의 수혜가 이어지며 2분기 중 월간활성사용자(MAU) 수가 29억명, 일간활성사용자(DAU) 수는 19억1000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 늘었다.

페이스북은 다만 올 하반기부터는 매출 성장률이 둔화될 것으로 예상했다. 애플의 데이터 수집 제한 조치에 따른 타깃광고 매출 축소가 본격화되고 백신 접종 확대로 코로나19 수혜에서 벗어나기 시작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페이스북 측은 실적 자료를 통해 "올 3분기와 4분기 매출 증가율은 현저하게 둔화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애플의 모바일 운영체제(iOS) 업데이트에 따른 광고 수익 영향이 3분기부터 본격 반영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이같은 전망에 페이스북 주가는 이날 장 마감후 거래에서 3%대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페이스북은 타깃광고 매출 타격에 대비해 온라인 쇼핑, 결제 서비스 등 다른 수익 모델 확대를 모색중이다. 페이스북이 최근 증강현실 관련 투자를 늘려 향후 5년 안에 페이스북을 메타버스(가상공간) 기업으로 탈바꿈시키겠다는 비전을 밝힌 것도 같은 맥락이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