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기술진흥원, '2019년 산업기술기반 혁신지원단 총괄협의회' 개최

최종수정 2019.06.26 07:20 기사입력 2019.06.26 07:20

댓글쓰기

산업융합 추세 고려한 신규 서비스 발굴 지원 확대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기업의 연구개발(R&D) 활동을 지원하는 연구소, 대학, 테크노파크, 업종별 협단체들이 중소·중견기업의 신산업 진출 및 새로운 비즈니스 발굴을 지원하기 위해 함께 나선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은 26일 서울 강남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산업부 산업기술 기반조성사업에 참여하는 209개 센터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기술기반 혁신지원단 총괄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업기술진흥원은 기반조성사업의 전담기관으로, 연구장비를 활용하려는 기업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2015년부터 기반조성사업 수행기관들의 기업지원 협의체인 산업기술기반 혁신지원단을 2015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이날 총괄협의회에서는 혁신지원단 사업의 추진경과 및 올해 추진계획을 발표하고, 산업장비 활용 성과조사와 관련한 이슈 및 운영방안에 대해 공유했다.


올해로 발족된 지 5년째인 혁신지원단은 중소기업의 기술애로를 보다 실질적으로 해소하기 위해 현장 중심의 기술기반 지원활동을 강화한다.

우선 6개 업종별 협의회와 소분과 위원회 등 혁신지원단의 세부 활동을 통해 기업들의 실수요를 기반으로 하는 기업지원 생태계를 확대·강화하는 한편 중소·중견기업들이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달라진 제조업 환경 변화에 보다 적극적이고 선도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이종 산업간 협업이 필요한 핵심 특화서비스 분야를 선정하고, 기업수요 맞춤형 지원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석영철 산업기술진흥원 원장은 "각 센터간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중소·중견기업이 지역-업종에 관계없이 원하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기반기술 공급을 위한 씨드(seed)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