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귀뚜라미, 친환경 신재생 보일러로 中 시장 공략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귀뚜라미가 참가한 '2015 중국 북경 전시회' 모습.

귀뚜라미가 참가한 '2015 중국 북경 전시회' 모습.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귀뚜라미(대표 이종기)는 내달 1일까지 3일간 중국 북경에서 열리는 '2016년 국제 위생 및 냉난방 공조 전시회(ISH China & CIHE 2016)'에 참가해 친환경 신재생 보일러를 선보이고 중국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최근 중국 정부는 갈수록 심해져 가는 미세먼지와 공해 문제로 인해 화석연료 사용을 규제하고, 친환경 신재생 에너지 사용을 장려하고 있다. 특히, 에너지소비가 가장 많은 북경시의 경우는 지난해부터 열효율 1등급인 콘덴싱 보일러와 저녹스 보일러만 판매할 수 있다.
귀뚜라미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열효율 1등급이며, 질소산화물(NOx) 배출을 20ppm 이하로 억제하는 '거꾸로 NEW 콘덴싱 보일러', 'AST 콘덴싱 가스보일러', '프리미엄 가스보일러' 신제품을 처음 선보이고, 친환경 기술을 알리는 데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또 올해 초 북경시 태양에너지그룹과 설립한 합자법인에서 생산한 친환경 펠릿보일러와 공기열, 지열 등 다양한 신재생 에너지를 활용한 보일러를 이번 전시회에 선보이고, 중국 전역을 담당할 수 있는 합자법인의 유통망을 통해 판매한다.

그 밖에, △ 여러 대의 가정용 보일러를 연결하여 대용량 산업용 보일러 역할을 하는 캐스케이드 시스템, △ 온돌 난방의 장점을 쉽게 체험할 수 있는 온돌 매트, △ 보일러 원격제어뿐만 아니라 보일러가 스스로 학습하고 맞춤형 온도를 제공하는 IoT 보일러 솔루션을 함께 선보인다.
회사 관계자는 "최근 중국은 석탄연료를 가스연료로 교체하기 위해 북경, 천진, 하북성을 연결하는 징진지 가스개조작업의 목적으로 가스관이 신설되어 가스보일러 판매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중국에 특화된 친환경 신재생 보일러를 중국 내 유통망을 통해 보급하고 더 나아가 한국 고유의 온돌 문화를 보급하는 데 앞장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ISH China & CIHE 2016'은 중국에서 열리는 위생(Sanitation) 및 냉난방 공조(HVAC, Heating, Ventilation, Air Conditioning) 관련 중국 최대 규모의 전시회이며, 1200개 해외 유명 냉난방 기업이 참여하고, 각국의 바이어들을 포함 5만 명의 방문객들이 참관할 예정이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K팝 최초 데뷔곡 빌보드 핫 100 진입 국회에 늘어선 '돌아와요 한동훈' 화환 …홍준표 "특검 준비나 해라"

    #국내이슈

  • 대학 나온 미모의 26세 女 "돼지 키우며 월 114만 벌지만 행복" '세상에 없는' 미모 뽑는다…세계 최초로 열리는 AI 미인대회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해외이슈

  • [포토] 황사 극심, 뿌연 도심 [포토] 세종대왕동상 봄맞이 세척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법사위원장'이 뭐길래…여야 쟁탈전 개막 [뉴스속 용어]韓 출산율 쇼크 부른 ‘차일드 페널티’ [뉴스속 용어]정부가 빌려쓰는 마통 ‘대정부 일시대출금’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