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썰전’ 전원책 “김종인 비례2번 고수, 14번 수용했어도 더민주는 멸망”

최종수정 2016.03.25 09:38 기사입력 2016.03.25 09:38

댓글쓰기

사진=JTBC '썰전' 캡처

사진=JTBC '썰전' 캡처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썰전’ 유시민과 전원책이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셀프공천’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김종인 대표의 비례대표 2번 ‘셀프공천’ 논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유시민은 “정당 득표율이 30%는 되어야 14번 당선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고, 전원책은 “김종인 대표가 14번을 수용하거나, 2번을 고수해도 더민주는 멸망한다”고 주장했다.

전원책은 이어 “김종인 대표가 추락한다”며 “그렇게 되면 당의 이미지는 어떻게 되겠냐”고 설명했다.

이에 유시민은 “14번으로 가면 김종인 대표를 떨어뜨리려고 하는 여론이 일 것”이라는 말을 덧붙였다.
한편 ‘썰전’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50분에 방송된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