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WI,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법률전문가 영입

최종수정 2021.07.09 11:20 기사입력 2021.07.09 1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지적재산권(IP) 라이선스 전문업체 더블유아이는 해외 IP시장 공략을 위해서 최원식 변호사를 사외이사로 선임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주주총회는 오는 8월24일 오전 9시 충남 천안시 더블유아이 본사 대강당에서 열린다. 임기는 3년이다.


최 변호사는 IP 관련 다양한 경험과 전문적인 법률지식을 보유하고 있다.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사법연수원(18기)을 수료했다. 인천항만공사 항만위원, 인천광역시청 고문변호사, 제19대 국회의원 등을 지냈다. 현재는 한중최고위과정 ‘오늘의 중국’ 학장, 법률사무소 건건의 대표변호사로 있다.

더블유아이는 최근 LCK(League of Legends Champions Korea), 크래프톤의 배틀그라운드, 스마트스터디의 핑크퐁 아기상어, 컴투스의 서머너즈 워 등 IP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콜라보레이션 영역을 국내 IP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IP로 확장했다.


더블유아이는 관계사 쑈랩(SSHOWLAB)과 함께 지난 7일 LCK의 오피셜 샵으로 게이밍 기어, 어패럴, 홈&오피스, 팀 굿즈 등 다양한 LCK 브랜드 머천다이징 제품을 선보였다. LCK 시청자의 80%가 해외 거주자하서 해외 배송 및 결제 등의 시스템도 구축하고 있다. 10개 구단의 굿즈도 곧 판매할 예정이다.


2012년 시작한 LCK는 ‘2020 LCK 스프링’에서 하루 평균 순 시청자수가 463만명을 기록했다. LCK의 DWG KIA(담원 기아)가 최종 우승을 차지한 ‘2020 LoL 월드 챔피언십’(롤드컵) 결승전의 경우 현장 직관을 위해 320만명 이상 티켓을 신청했다. 약 4600만 명이 동시에 시청했다. LCK는 2021년부터 프랜차이즈 제도를 도입하고 새로운 브랜드를 공개했다. 현재 10개 구단이 ‘2021 LCK’ 정규리그를 진행 중이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