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옥주현, 뮤지컬 '위키드' 공연 중 컨디션 난조…제작사 "전액 환불"

최종수정 2021.06.18 18:06 기사입력 2021.06.18 18:06

댓글쓰기

뮤지컬 '위키드'의 옥주현.

뮤지컬 '위키드'의 옥주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뮤지컬 '위키드' 측이 옥주현의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히 진행되지 못한 데 사과하고 전액 환불을 결정했다.


'위키드' 프로덕션인 공연제작사 에스앤코는 18일 공식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면서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린다"면서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해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옥주현은 전날 부산 남구 드림씨어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위키드' 공연 중 2막 무대에서 갑작스럽게 목에 이상이 생기면서 일부 넘버를 제대로 부르지 못했다.


이날 공연에 참석한 관객들의 후기에 따르면 옥주현은 무대를 마친 후 커튼콜에서 "목 상태에 이상이 생겼다. 좋은 공연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며 관객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했다. 옥주현은 무대에 엎드려 오열한 것으로 전해졌다.

옥주현은 19~20일 공연에 일정대로 출연할 예정이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변…끝까지 갈 것" 김용건 연인 A씨 측 "변호사 선임 후 태도 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