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진석 "홍준표 복당은 찬성, 지금 말고 6월 이후는 안 될까"

최종수정 2021.05.18 15:07 기사입력 2021.05.18 15: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은 홍준표 무소속 의원의 복당을 원칙적으로 찬성하되, 시점은 6월 이후로 미루자고 제안했다.

정진석 "홍준표 복당은 찬성, 지금 말고 6월 이후는 안 될까"
썝蹂몃낫湲 븘씠肄


18일 정 의원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홍 의원 복당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그는 "당이 어려웠던 시절에 당 대표로, 대선 후보로 나섰던 사람을 배척하는 것은 온당치 못하다"며 "입이 거칠다는 이유로 그를 배척하는 것 역시 마찬가지"라고 밝혔다.


이어 "아무리 정치판이 비정하고, 이해에 따라 움직인다고 하지만, 홍준표 전 대표에 대한 지나친 왕따는 너무 몰인정하다"며 복당에 찬성 입장을 밝혔다. 다만 "홍 대표의 입당 시기는 6월 전당대회 이후로 했으면 한다"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 안철수 대표, 김동연 전 아주대 총장 등과 동시에 합류하는 형태"라고 밝혔다.

정 의원은 "홍 대표도 ‘지금까지 내가 한 말은 다 옳았다’는 식의 독불장군 자세는 접어달라"며 " 왜 당의 많은 사람들이 홍 대표를 불편해하는지 한번 생각해 달라"고 당부했다.


성일종 국민의힘 의원도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여러 들어오실 분들이 있기 때문에 지금 저희 당이 가능하면 여러 정치 일정상에서 맞춰야 되는 것 아닌가 하는 것들이 의원들 대다수의 의견으로 알고 있다"며 "여러 다른 주자들 올 때 함께 오고 또 그 사이에 저희가 좀 더 중원을 차지하기 위해서 여러 가지 활동을 좀 더 하고 넉넉한 공간이 여유가 만들어질 때 다른 분들하고 함께 오셨으면 좋겠다 하는 것이 당내 주류의 보통 의원님들 생각"이라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