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NG기술, 더 갈고닦는다" 삼성重 실증설비 완공

최종수정 2021.05.12 16:33 기사입력 2021.05.12 16:33

댓글쓰기

"LNG기술, 더 갈고닦는다" 삼성重 실증설비 완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 삼성중공업 은 12일 조선·해양 액화천연가스(LNG) 통합 실증설비 완공식을 했다. 앞서 2019년 공사에 들어가 2년여 만에 완공된 이 설비는 거제조선소 내 3630㎡ 부지에 조성됐다. 천연가스 생산부터 운송·저장·공급에 이르는 LNG 밸류체인 각각에 필요한 핵심기술을 개발하고 검증하는 일을 한다. 회사는 "세계 유일의 조선·해양 통합 LNG 연구개발 기능을 수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을 비롯해 한국가스공사, 덴마크 셀시우스·그리스 마란, 이탈리아 이엔아이 등 국내외 주요 선주사가 왔다. ABS·BV·DNV·KR·LR 등 세계 각국 선급 관계자와 서일준 의원, 변광용 거제시장 등도 참석했다.

회사 측은 이번 설비로 LNG 운반선이나 연료추진선처럼 지난 30년간 시장을 주도했던 친환경제품에 대해 기술격차를 벌릴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천연가스 액화·재액화 공정, 가스 엔진-연료공급 시스템, 극저온 단열 저장 용기, 재기화-냉열발전 등 요소 기술을 고도화하거나 관련 기자재를 국산화하는 데도 일정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정진택 삼성중공업 사장은 "조선사 유일의 독자 개발 천연가스 액화공정, 세계 최초 냉열발전 재기화 시스템이 모두 이곳 실증설비를 통해 신뢰성을 갖춘 기술로 탄생했다"며 "LNG 기술 혁신의 산실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사유리 "부모님, 도쿄 부동산계 30년 큰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