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식탁이있는삶, 국내서 가장 빠르게 '초당옥수수' 선보인다

최종수정 2021.04.11 08:30 기사입력 2021.04.11 08:30

댓글쓰기

식삶, 초당옥수수 5월부터 출하…예판 시작
늘어난 수요에 출하 물량 크게 늘려 "매출 80억 기대"

식탁이있는삶 '초당옥수수'.

식탁이있는삶 '초당옥수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식탁이있는삶(식삶)은 지난 9일부터 온라인 플랫폼 퍼밀(permeal)을 통해 '초당옥수수' 사전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국내에서 가장 빠르게 초당옥수수를 선보이는 것으로, 높은 인기를 반영해 지난해보다 물량을 대폭 늘려 총 600만입을 출하하고 친환경 농법으로 재배된 제품도 올해 처음으로 내놨다.


식삶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하우스 재배를 통해 초당옥수수를 생산함으로써 6월 말에서 7월 초에나 맛볼 수 있는 초당옥수수를 5월 초부터 선보이고 있다. 일반 제품 대비 약 2달 가량 빨리 만나 볼 수 있는 셈이다. 회사는 "국내에서 전무했던 초당옥수수 시장을 김재훈 대표가 새롭게 개척, 국내 상황에 맞게 재배 매뉴얼을 만들고 계약 재배를 통해 품질 관리에 힘쓴 것도 빠른 출하에 한 몫을 했다"고 설명했다.

초당옥수수가 수요를 따라가지 못할 정도로 큰 인기를 누린 만큼 출하 물량도 지난해 보다 크게 늘어난 총 600만입을 유통할 계획이다. 이는 국내에서 유통되는 초당옥수수 물량의 약 40% 이상을 차지하는 비중으로 단일 품목 매출만 약 80억원이 예상된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올해는 친환경 식품에 대한 소비자 요구를 반영, 친환경 농법으로 생산된 초당옥수수를 처음으로 선보인다. 전체 출하 물량의 약 10%인 50만입 수준이다.


김효준 식삶 파트장은 "식삶의 초당옥수수는 메인 산지인 의령, 밀양과 충주, 영양, 제주 등 토지가 비옥한 산지에서 프리미엄 종자를 사용한 하우스 재배 농법으로 5월 초부터 단독으로 출하가 가능하다"며 "국내에서 제일 빠르게 만나볼 수 있으면서도, 고품질의 초당옥수수라고 자부하는 만큼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식삶은 퍼밀을 통해 9일부터 한 달 동안 예약 구매 물량을 모집하고, 5월 초부터 순차적으로 해당 제품을 배송할 예정이다. 퍼밀에서 구매 시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한 마일리지가 5% 적립되고, 신규회원의 경우 최대 1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