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홍익표, 3기 신도시 취소 질문에 "비리 심각하면 가능성 열어놔야"

최종수정 2021.03.09 13:25 기사입력 2021.03.09 13:25

댓글쓰기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 참석,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윤동주 기자 doso7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은 9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투기 논란과 관련, 3기 신도시 지정을 취소하자는 일각의 주장에 대해 "정부 여당 차원에서 검토한 것은 없지만 심각하다면 그럴 가능성도 있다"고 말했다.


홍 의장은 이날 KBS 라디오 '최경영의 최강시사' 인터뷰에서 "그에 대해 정부 여당에서 검토한 바는 없다"고 전제하면서도 "지금부터 택지공급해도 5년~7년 걸리기 때문에 조사 결과를 보고, 1차 조사나 2차 조사에도 비리가 광범위하기 이뤄졌다면 그런(3기신도시 취소) 가능성도 검토해야 한다고 본다"고 했다.

다만 홍 의장은 "(그렇지만) 이번 조사로 어느 정도 걸러냈다고 판단이 되면, 신도시 개발 문제를 늦출 필요는 없다는 판단"이라고 부연했다.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경질론에 대해선 "그 자리(LH 사장)에 있었다는 것만으로 해임해야 하느냐는 것에 대해서는 조금 의문"이라면서도 "비리에 연루됐거나, 인지했는데도 봐줬다면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홍 의장은 "과거 사장 경험도 있고 기관의 성격도 잘 알기 때문에 이번 사건을 엄정히 조사해 처리할 책임과 권한을 주는 것이 어떨까 한다"면서도 "비리 묵인이나 방조 정도의 연관성이 있다면 책임져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