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오늘날씨] 포근하고 일교차 커…강한 바람 유의

최종수정 2021.02.20 00:05 기사입력 2021.02.20 00:05

댓글쓰기

서울 낮 최고 기온이 9도까지 오르는 등 포근한 초봄 날씨를 보인 19일 서울 청계천에 봄의 전령사 버들강아지가 활짝 피어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서울 낮 최고 기온이 9도까지 오르는 등 포근한 초봄 날씨를 보인 19일 서울 청계천에 봄의 전령사 버들강아지가 활짝 피어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토요일인 20일은 전국이 대체로 구름많다가 아침부터 차차 맑아지겠고, 한층 포근해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5~10도, 낮 기온은 4~6도 오르겠다. 또 강원산지와 동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겠다"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강한 바람이 예상된다.


강원산지와 강원동해안, 경상권해안에는 바람이 35~70km/h(10~20m/s), 최대순간풍속 90km/h(25m/s) 이상(강원산지는 최대순간풍속 105km/h(30m/s)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겠다. 그 밖의 지역에서도 바람이 30~50km/h(9~14m/s), 최대순간풍속 60km/h(16m/s) 이상이겠다.


강한 바람은 주로 새벽 시간에 집중되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도 △춘천 1도 △강릉 7도 △대전 6도 △청주 5도 △대구 4도 △광주 6도 △전주 6도 △부산 8도 △제주 10도 등으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춘천 12도 △강릉 17도 △대전 16도 △청주 14도 △대구 18도 △광주 17도 △전주 16도 △부산 17도 △제주 18도 △울릉도·독도 13도 등이다.


미세먼지 수도권·강원영서·세종·충북·충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이겠다. 다만 광주·전북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이겠다.


기상청은 "바람이 강하게 불겠으니 야외에 설치된 선별진료소, 건설현장, 비닐하우스, 지붕, 신호등 등 시설물이 강풍에 의한 피해가 없도록 사전에 위험요소를 철저히 점검하기 바란다. 야외활동 시 낙하물에 의한 보행자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봉주 기자 patriotbo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