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집을 선물로" 현대엔지니어링, '기프트하우스 캠페인 시즌6' 진행

최종수정 2020.09.23 09:51 기사입력 2020.09.23 09:51

댓글쓰기

충남 공주·전북 완주 재난 위기 가정에 '자체개발 모듈러주택' 기증

"집을 선물로" 현대엔지니어링, '기프트하우스 캠페인 시즌6' 진행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충남 공주시와 전북 완주군 재난위기 취약계층가정에 '기프트하우스'를 기증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6년차를 맞이하는 '기프트하우스 캠페인은' 주택노후화가 심각해 재난위기에 처한 취약계층 가정에게 자체 개발한 '모듈러주택'을 기증하는 현대엔지니어링의 대표 공유가치창출(CSV)활동이다. 2015년 충북 음성을 시작으로 이번 공주시와 완주군까지 전국 10개 지역에 기프트하우스 26호를 기증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재난위기가정에 기증하는 모듈러주택은 시즌을 거듭하며 개선사항을 지속적으로 반영해 편의성을 높였다. 이번에는 욕실에 방수 및 미끄럼 방지 효과가 높고 관리가 용이한 바닥 및 벽자재를 적용했다. 안방에는 붙박이장을 추가하는 등 매년 기존 수혜자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한 개선 모델을 기증했다.


'기프트하우스 캠페인'은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엔지니어링이 후원금 및 모듈러 기술을 제공하고 지자체가 기초공사와 설비 지원,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사업추진 및 관리 역할을 수행한다.


또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가 SNS 캠페인을 통해 일반인에게 재난위기가정 지원의 필요성을 공유, 후원금 모금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이번 시즌6에도 일반인 8600여명이 모금에 참여해 격려와 힘을 실어줬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비대면을 강조하는 최근 사회적 분위기에 발맞춰 '비대면 사회공헌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지원활동을 추진 중이다.


지난 6월에는 '빅워크(Big Walk)'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1개월간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1600여명이 2억2000여걸음을 기부할 만큼 큰 호응을 얻었다. 9월에는 서울자원봉사센터와 협업해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50여명의 청년들에게 '프로보노(Pro Bono)' 개념을 도입한 비대면 직무 멘토링도 진행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기프트하우스 캠페인을 통해 재난위기가정에게 안락하고 안전한 주거공간을 제공했다"며 "최근 변화하고 있는 사회공헌 패러다임에 맞춰 비대면으로 어려운 이웃을 도울 수 있는 다양한 활동들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