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저축은행, 모바일 앱 '키위뱅크' 출시

최종수정 2020.07.13 13:45 기사입력 2020.07.13 13:45

댓글쓰기

KB저축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키위뱅크

KB저축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키위뱅크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KB저축은행이 13일 자체 모바일 금융플랫폼 ‘키위뱅크’ 애플리케이션(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키위뱅크는 고객의 자산을 ‘키’워주고 ‘위’해준다는 목표로 착한 모바일뱅크를 지향하고 기존 앱인 ‘KB착한뱅킹’ 보다 사용속도를 개선하고 모바일 접근성을 향상시켜 이용 편의성 및 소비자 선택권을 높였다고 이 회사 관계자는 밝혔다.

키위뱅크는 비대면 계좌개설, 이체, 예적금 가입은 물론 대출신청부터 수령까지 모든 금융서비스를 24시간 365일 언제 어디서나 이용할 수 있다. 업계 최초로 저축은행중앙회와 공동으로 행정안전부 ‘비대면 신분증 진위확인 서비스’ 승인신청을 추진한 결과다.


또 업권 최초로 별도의 앱 설치 없이도 상품가입이 가능해진다. 키위뱅크 모바일 웹 또는 제휴 채널 상품가입 페이지를 통해 편리하게 이용 가능하다.


로그인 방법도 간편해졌다. 페이스 아이디 기능을 추가해 아이폰 사용자라면 얼굴인식만으로 쉽게 로그인 가능하다. 또 KB국민은행 앱인 KB스타뱅킹에서 사용 중인 ‘KB모바일인증서’를 통해 패턴, 지문 등으로도 로그인 할 수 있다. 간편비밀번호, 목소리 인증을 통한 로그인도 된다.

2040세대 젊은 금융소비자들을 겨냥하는 이색적인 서비스도 돋보인다. ‘쉐킷(shake it)서비스’는 모바일을 흔들면 사전에 지정한 메뉴로 순간이동하는 서비스다. 이체, 조회 등 자주 사용하는 메뉴에 적용해 로그인 상태에서 스마트폰을 흔들기만 하면 해당 메뉴로 즉시 이동한다.


‘더치페이’ 기능도 추가했고, ‘모임통장’ 또한 최근 트렌드에 맞게 서비스를 대폭 개선했고 최대 연 1.5%의 금리를 제공한다.


신홍섭 KB저축은행 대표는 “새롭게 출시된 키위뱅크는 24시간 365일 공간제약 없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금융플랫폼”이라며 “자산을 ‘키’워주고 고객을 ‘위’하는 키위뱅크의 의미처럼 불편하고 복잡하고 멀게 느껴지는 금융이 아닌 누구에게나 쉽고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만들어가겠다”고 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