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통합당, 빠르면 오늘 중 김종인 비대위원장 조문

최종수정 2020.07.10 11:35 기사입력 2020.07.10 11:3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미래통합당이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비보에 대해 "유가족께 삼가 깊은 위로의 말을 드린다"며 빠르면 오늘 중 김종인 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의 조문이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통합당은 10일 오전 공지를 통해 "고 박 시장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삼가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이르면 오늘, 또는 내일 김 위원장의 조문이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통합당은 고 박 시장 건에 대해서는 추모 입장만을 밝혔을 뿐 '미투' 의혹에 대해서는 신중한 입장을 취하고 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고 박 시장의 비극적 사망에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고, 큰 슬픔에 잠겨있을 유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는 게 공식입장"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