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한국콜마, 2분기 영업익 20%↓전망…"하반기 성장 전환"

최종수정 2020.07.10 07:59 기사입력 2020.07.10 07:59

댓글쓰기

메리츠증권 보고서
3분기 화장품 부문 개선·CKM 상장 ‘긍정적’

[아시아경제 이민지 기자] 메리츠증권은 10일 한국콜마 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5만3000원을 제시했다. 주력인 화장품 부문이 신규 수주 부재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영향에으로 역성장이 예상되지만 3분기부터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는 판단에서다.


한국콜마 는 2분기 매출액 3822억원, 영업이익 305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각각 7%, 20%가량 낮아질 것으로 추정된다.

[클릭 e종목]한국콜마, 2분기 영업익 20%↓전망…"하반기 성장 전환"


부문별로 화장품 부문은 국내 매출액 1672억원, 영업이익 121억원으로 1년 전보다 13%, 14%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누리 메리츠증권 연구원은 “국내는 신규 수주 부재와 역기저 부담으로 실적 감소가 전망된다“며 “가동률이 정상적으로 회복된 중국 부문은 북경과 무석에서 영업이익으로 103억원을 기록해 같은 기간 110% 늘겠지만, 북미 매출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실적이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의약품 CKM(옛 CJ헬스케어) 부문은 매출액과 영업이익으로 각각 1355억원, 175억원을 기록해 모두 지난해 동기 대비 5%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H&B향 암료 판매와 처방 성과는 원활하지 못했지만 케이캡 판매는 양호했던 것으로 추정된다. 국내 부문의 별도 제약 실적은 올해 2분기까지 반영될 예정이다. 매출액 499억원, 영업이익 80억원으로 1년 전보다 5%, 8.4% 늘어난 것으로 추산된다.


하누리 연구원은 “화장품 본업에 역기저 효과가 반영되면서 3분기부터 성장이 재개될 것”이라며 “별도 제약사업부 매각과 CKM 상장으로 부채 부담을 덜어낼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민지 기자 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