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폭스바겐코리아, 사륜구동 모델 '아테온 프레스티지 4모션' 출시

최종수정 2020.07.07 12:01 기사입력 2020.07.07 12:01

댓글쓰기

'연식변경' 아테온 2.0 TDI 프리미엄·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도 함께 선봬

신형 아테온 4모션 및 연식변경 아테온 외관(사진=폭스바겐코리아)

신형 아테온 4모션 및 연식변경 아테온 외관(사진=폭스바겐코리아)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폭스바겐코리아가 아테온의 사륜구동 모델 ‘아테온 2.0 프레스티지 4모션’을 7일 출시한다. 이와 함께 상품성을 강화한 ‘아테온 2.0 TDI 프리미엄’,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 두 모델을 내놓으며 총 세 가지 라인업을 완성했다.


아테온은 세단에 스포츠 쿠페 스타일을 접목해 브랜드의 새로운 디자인 철학을 완성한 모델이다. 지난해 5월 판매 재개 이후 월평균 700여대의 판매를 기록하며 역대 폭스바겐코리아 세단 중 가장 높은 인기를 누렸다.

새롭게 출시된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 4모션’은 최신 4모션 테크놀로지를 적용해 주행 조건에 따라 전륜과 후륜의 구동을 효과적으로 제어하고 어떤 도로 환경에서든 우수한 접지력을 자랑한다. 2.0 TDI 프리미엄과 2.0 TDI 프레스티지 등 기존 모델 라인업은 3040 젊은층 고객의 취향 등을 반영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편의 기능, 휠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면에서 상품성을 높였다.


우선 실내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가 신형으로 교체됐다. 세련되고 간결한 디자인으로 업그레이드된 신형 디스플레이는 밝기와 해상도가 크게 개선돼 시인성을 높였다.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의 표시 기능도 다양해졌다. 계기판 디스플레이에 주행 시 핵심 정보를 추가로 보여주는 두 가지 버전의 ‘디지털 뷰’가 추가됐으며, 출발부터 엔진 정지 후까지 다양한 주행 데이터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요약 정보도 제공한다.


신형 아테온 4모션 및 연식변경 아테온 실내(사진=폭스바겐코리아)

신형 아테온 4모션 및 연식변경 아테온 실내(사진=폭스바겐코리아)



편의 기능도 강화했다. 디지털 기기 활용이 많은 고객층의 니즈를 반영해 수납공간을 늘리고 USB 단자도 추가했다. 클리마트로닉 시스템에는 보조 히터 기능이 더해져 겨울철 빠르게 실내 온도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슈테판 크랍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폭스바겐 부문 사장은 "아테온은 디자인과 퍼포먼스, 브랜드 특유의 실용성 등을 고루 갖춰 까다로운 구매 성향을 지닌 3040세대에게 사랑받는 대표 세단"이라며 "특히 완전하게 새로운 주행 감각을 제공하는 4모션을 포함해 더욱 업그레이드된 상품성을 갖춘 아테온을 통해 프리미엄 세단 시장 공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테온 2.0 프레스티지 4모션의 가격은 6113만9000원, 연식 변경된 아테온 2.0 TDI 프리미엄은 5324만1000원,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는 5817만5000원이다.(개별소비세 30% 인하 적용, 부가세 포함) 단 지난 6월까지 통관된 일부 물량에 한해 개소세 인하율 70%를 반영할 예정이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