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불후의 명곡' 현진영, 김경호X곽동현 공연에 '이제 나이가 좀...'

최종수정 2020.02.08 19:01 기사입력 2020.02.08 19:01

댓글쓰기

사진='불후의 명곡' 캡처

사진='불후의 명곡' 캡처



[아시아경제 강혜수 기자] 8일 오후 방송된 '불후의 명곡 - 전설을 노래하다'에서 현진영의 무대 소감이 화제다.


이날 방송은 하춘화&현철 편 2부가 이어진 가운데, 김경호와 곽동현은 하춘화의 '영암 아리랑'으로 무대에 올랐다. 강렬한 록사운드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두 사람은 파워풀하고 시원한 가창력으로 무대를 뜨겁게 달궜다.

끝없이 이어지는 고음 무대가 끝나고, 김경호와 곽동현의 무대에 대한 질문에 현진영은 거침없는 평을 내놨다. "김경호의 녹슬지 않은 가창력은 인정한다"라면서, "이제 나이가 좀 있으니까 아들 같은 동생에 기대서 가는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폭소를 자아낸 것.


이에 문희준은 "멘트가 세다"라고 반격했고, 이에 정재형이 "연륜과 패기가 조화로운 무대"였다는 말로 상황을 정리했다.


KBS2 예능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된다.



강혜수 객원기자 weltebosh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