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창군, 5년 연속 유망중소기업 배출 ‘쾌거’

최종수정 2019.10.23 16:38 기사입력 2019.10.23 16:38

댓글쓰기

고창군, 5년 연속 유망중소기업 배출 ‘쾌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전북 고창군이 5년 연속 유망중소기업을 배출하면서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뜨고 있다.


고창군은 ‘2019년 전라북도 유망 중소기업’에 고창관내 기업인 ㈜삼보죽염, (농)국순당고창명주, ㈜리더스산업이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전북도는 지역에 있는 중소·벤처기업 중 성장 잠재력이 높고 기술력이 뛰어난 기업을 선도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1999년부터 매년 20개사 내외로 ‘유망중소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삼보죽염은 죽염 및 장류를 생산하는 업체로 최근 중국수출계약 8억 원과 미국수출계약 12억 원을 하는 등 대한민국 죽염산업 선도 기업이다.


(농)국순당고창명주는 소비자가 선정한 농업-기업간 농식품 상생협력 우수기업에 선정 되는 등 우리 술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리더스산업은 교량난간, 가드레일 등을 생산하고 있는 업체로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해 성금을 기탁하는 등 기업의 사회공헌에도 적극적이다.


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경영안정자금 융자 시 최대한도 5억 원, 3% 이차보전의 재정적 지원과 함께 국제박람회 참가 우선지원, 우수중소기업인상 선정 시 가점부여 등의 행정적 지원도 받게 된다.


앞서 고창군은 2015년도 참바다영어조합법인, 2016년도 농업회사법인 ㈜이앤지푸드, 2017년에는 ㈜하나엔텍, 2018년에는 청맥이 선정되는 등 올해까지 5년 연속 유망중소기업을 배출하는 쾌거를 이뤘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성장잠재력을 갖춘 지역 중소기업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식품, 제조업 기업을 집중 육성하고 지역 기업의 기술 경쟁력 확보를 위해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김재길 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