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선미 여가부 장관, 청소년수련원 시설물 안전점검 나서

최종수정 2019.08.08 14:50 기사입력 2019.08.08 14:50

댓글쓰기

한국시설안전공단 협업
수련시설 종합안전점검 대상 확대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8일 오후 청소년 활동시설 '국립평창청소년수련원'에서 집라인, 인공암벽 등 모험시설물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안전관리 강화 계획을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한국시설안전공단과 협업해 진행됐으며 집라인 비파괴검사 등을 병행했다.


진 장관은 이날 발표한 수련시설의 모험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 강화 계획 주요 내용은 집라인, 인공암벽 등 모험시설물에 대한 설치기준을 마련하고 수련시설 종합안전점검 대상을 확대한다는 것이다. 현재 청소년수련시설에 모험시설물에 대한 설치 기준이 없어 임의적 설치가 방지된다.


앞으로 수련시설 안전이력 정보시스템을 구축해 여가부는 사후 관리를 강화한다. 청소년수련시설 시설물 현황, 안전점검 지적사항, 시설 보수·보강 내역 등 시설 전반에 대한 이력 정보를 통합 관리한다.


모험 시설물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련시설에 대한 관리지원도 강화된다. 모험시설물이 포함된 수련활동 인증 신청시 프로그램 운영 담당자가 모험 시설물 점검과 안전관리 교육을 의무적으로 이수하도록 할 계획이다.

진 장관은 "시설물의 불안전한 관리는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만큼 청소년이 안전하고 유익하게 모험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믿고 찾는 수련시설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