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통닭 두 마리 사서 한 마리는 경비실에…사람사는 냄새 넘친다는 이곳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해당 게시물 100만 뷰 기록할 정도로 화제
훈훈한 사연에 누리꾼 사이서도 댓글 이어져

아파트 경비실에 항상 통닭을 두고 가는 입주민의 사연이 전해져 훈훈함을 안겼다. 경기 수원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원으로 일하는 A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X(옛 트위터)를 통해 주황색 봉지에 든 옛날 통닭 사진을 찍어 올렸다. A씨는 "참으로 고마우신 입주민이 꼭 통닭 두 마리를 사셔서 한 마리는 경비실에 놓고 가신다"고 설명했다.

경기 수원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원으로 일하는 A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X(옛 트위터)를 통해 주황색 봉지에 든 옛날 통닭 사진을 찍어 올렸다. [사진출처=X(옛 트위터)]

경기 수원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원으로 일하는 A씨는 지난 22일 자신의 X(옛 트위터)를 통해 주황색 봉지에 든 옛날 통닭 사진을 찍어 올렸다. [사진출처=X(옛 트위터)]

AD
원본보기 아이콘

그러면서 "복 받으실 입주민이다"라고 감사 인사도 덧붙였다. A씨의 게시물은 100만 뷰를 기록, 6600여개의 '좋아요'를 받을 정도로 화제를 모았다. 이를 접한 누리꾼은 사연을 본 누리꾼들은 "나도 가끔 경비원 아저씨한테 아이스크림 사다 드리는데 통닭은 정말 천사네", "나도 우리 아파트 경비실에 한 번 사드려야겠다", "모처럼 훈훈한 소식에 마음이 따스해진다" 등의 반응을 남겼다.


일부 누리꾼은 앞서 종종 전해졌던 입주민의 경비원 '갑질' 사례를 떠올리기도 했다. 이들은 "경비실 에어컨 문제로 난리 치는 입주민들이 배워야 한다", "날짜 지난 음료수나 유통기한 지난 선물 세트 줘서 공분 샀던 입주민들이랑은 수준이 다르다", "새벽에 물 달라고 자는 경비원 깨우는 사람도 있던데" 등의 댓글을 남겼다.

앞서 아파트 입주민과 경비원 사이 있었던 훈훈한 사연은 이전에도 종종 전해졌다. 지난달에는 수원 영통구의 한 아파트 입주민들이 항암 치료를 위해 퇴직하는 경비원에게 1000만원을 모아 전달한 소식이 알려지기도 했다.


또 지난해 7월에는 경비원에게 아이 100일 떡을 돌렸다가 1만원이 든 흰색 봉투를 받았다는 사연이 전해져 눈길을 끌기도 했다. 당시 글쓴이는 "경비 아저씨가 대뜸 봉투를 주시면서 '아기 백일 축하하고, 백일 음식은 그냥 먹으면 안 되니 받으라'고 하시며 직접 쓴 '축 백일' 봉투를 건네셨다"고 전했다. 이어 "한사코 거절했지만 '얼마 안 되는 금액이니 신경 안 써도 된다'며 뒤도 안 돌아보고 내려가셨다"며 "(봉투 속) 금액은 1만원이지만 제겐 10만원, 100만원 같은 느낌이었다. 돌아가신 아버지 생각이 나 마음 한쪽이 울컥했다"고 털어놔 뭉클함을 선사하기도 했다.




방제일 기자 zeilism@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김호중 "거짓이 더 큰 거짓 낳아…수일 내 자진 출석" 심경고백 [포토] 오동운 후보 인사청문회... 수사·증여 논란 등 쟁점 오늘 오동운 공수처장 후보 인사청문회…'아빠·남편 찬스' '변호전력' 공격받을 듯

    #국내이슈

  • 이란당국 “대통령 사망 확인”…중동 긴장 고조될 듯(종합) 골반 붙은 채 태어난 샴쌍둥이…"3년 만에 앉고 조금씩 설 수도" "학대와 성희롱 있었다"…왕관반납 미인대회 우승자 어머니 폭로

    #해외이슈

  • [포토] 검찰 출두하는 날 추가 고발 '시스루 옷 입고 공식석상' 김주애 패션…"北여성들 충격받을 것" 이창수 신임 서울중앙지검장, 김 여사 수사 "법과 원칙 따라 제대로 진행"

    #포토PICK

  • 기아 EV6, 獨 비교평가서 폭스바겐 ID.5 제쳤다 車수출, 절반이 미국행인데…韓 적자탈출 타깃될까 [르포]AWS 손잡은 현대차, 자율주행 시뮬레이션도 클라우드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이란 대통령 사망에 '이란 핵합의' 재추진 안갯속 [뉴스속 용어]한-캄보디아 정상 '전략적 동반자 관계' 수립 세계랭킹 2위 매킬로이 "결혼 생활 파탄이 났다"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