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임용시험 경쟁률 64.1:1…양성평등합격제로 남성 9명 추가 합격

최종수정 2019.05.14 06:00 기사입력 2019.05.14 06:00

댓글쓰기

서울시, 2019년도 제1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합격자 명단 발표
총 544명 확정…동점자 13명·양성평등합격제로 남성 9명 추가 합격

설날인 16일 서울 동작구 노량진의 한 경찰공무원 학원에서 수험생들이 자습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설날인 16일 서울 동작구 노량진의 한 경찰공무원 학원에서 수험생들이 자습을 하고 있다.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서울시가 '2019년도 제1회 공개경쟁 및 경력경쟁 임용시험' 최종 합격자 544명을 확정해 14일 서울시 인터넷원서접수센터에 발표했다.


필기시험부터 면접까지 평균 64.1:1의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여성이 62.1%(337명)으로 전년대비 8.5%포인트 증가했으며 20대가 362명(66.5%)로 가장 많았다.

당초 5개 직렬 13개 모집단위에 총 513명을 선발할 예정이었으나 동점자와 양성평등합격제도 적용으로 예정인원보다 31명 많은 544명을 최종 합격 처리했다.


서울시는 합격선에 동점자가 있는 경우 선발예정인원을 초과해 전원 합격시키며 한쪽의 성이 선발예정인원의 30%가 되도록 인원을 초과해 합격시킨다. 추가합격 내역을 보면 간호직 8급에서 동점자가 13명 추가 합격되고 사회복지 9급은 양성평등합격제로 인해 남성 9명이 추가로 합격처리됐다.


지역별 분포를 보면 경기도가 32.4%, 서울시 31.1%, 기타 지역이 36.5%였다. 고졸이하 학력 합격생은 3명으로 일반행정 7급 2명, 건축 9급 1명이다. 장애인 및 저소득층 구분모집을 통해 총 35명이 합격했다.

이번 추가 시험과 별도로 올해 정기 임용시험은 6월과 10월 시행된다.


신용목 인재개발원장은 "공정하고 투명한 채용시스템을 지속 발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